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미네소타 박병호, 메이저리그 첫 안타 신고
기사입력 2016.04.05 08:07
최종수정 2016.04.05 08:11

Getty Images|이매진스

Getty Images|이매진스

박병호가 2번째 타석에서 메이저리그 첫 안타를 신고했다.

박병호는 5일 볼티모어와의 원정경기에 6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고 0-0이던 5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서 안타를 때렸다.

박병호는 볼티모어의 2번째 투수 타일러 윌슨을 상대했다. 초구 몸쪽 직구를 그대로 지켜본 박병호는 2구째 약간 낮은 공을 잘 골랐다. 이어 3구째 89마일짜리 직구가 약간 높이 들어오자 이를 놓치지 않고 그대로 받아 쳐 깨끗한 중전안타로 연결했다. 박병호의 메이저리그 데뷔 첫 안타였다.

박병호는 1사 1루 기회를 만들었지만 후속 타자 불발로 추가 진루에는 실패했다.

박병호는 메이저리그 데뷔 타석이었던 2회 첫 타석에서는 삼진을 기록했다.

<이용균 기자 noda@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