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황우슬혜 ‘군주’ 하차 결정에 누리꾼 반응은? “연기 때문인가” VS “그건 말도 안돼”
기사입력 2017.03.16 23:59
최종수정 2017.03.16 23:58
배우 황우슬혜가 드라마 <군주>에서 하차한 것에 대해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



사진 황우슬혜 인스타그램

사진 황우슬혜 인스타그램



황우슬혜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은 16일 “황우슬혜가 MBC 새 수목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에서 하차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 관계자는 “<군주> 촬영까지 진행했지만 일신상의 이유로 하차가 결정됐다”고 덧붙였다.

이 소식을 접한 일부 누리꾼들은 “사극이랑 안 맞아서 하차시킨건가” “제작진이 바꾼 것 아니냐” “연기 때문인가” “사극 연기는 무리지” “제작진과 트러블이 있는 것 아닐까” “잘린 것 아니냐” “촬영분을 날릴 정도냐” 등의 댓글을 통해 황우슬혜가 연기로 인해 제작진과 마찰이 있었을 것이라 추측했다.

이에 또 다른 누리꾼들은 “대본 리딩 할 때도 발음 발성 다 보는데 연기 때문에 관둔다는 건 말이 안 된다” “특유의 약점인 발음도 대본 리딩할 때 들어 봤을 것”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군주>는 조선 팔도의 물을 사유해 강력한 부와 권력을 얻은 조직 편수회와 맞서 싸우는 왕세자의 의로운 사투와 사랑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온라인뉴스팀 sportskyunghyang@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