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김현섭, 아시아20km 경보 선수권 우승
기사입력 2017.03.19 17:40
‘한국 경보 간판’ 김현섭(32·삼성전자)이 올해 처음 치른 국제대회에서 우승했다.

김현섭은 19일 일본 노미에서 열린 아시아20㎞경보선수권 대회에서 1시간19분50초로 정상에 올랐다. 김현섭의 기록은 올해 남자 20㎞ 경보 세계 10위에 해당한다. 김현섭은 2년 전 이 대회에서 세운 자신의 최고 기록이자 한국기록(1시간19분13초)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시즌 첫 대회에서 좋은 기록으로 우승하며 8월에 열리는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상위권 진입 전망을 밝혔다.



김현섭이 19일 일본 노미에서 열린 아시아20km 경보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시상식을 치르고 있다. 대한육상연맹 제공

김현섭이 19일 일본 노미에서 열린 아시아20km 경보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시상식을 치르고 있다. 대한육상연맹 제공



김현섭은 경기 초반 야마니시 토시카즈(일본)에 이어 2위로 레이스를 펼쳤다. 야마니시는 지난 2월 고베에서 1시간19분03초를 기록해 올해 세계 랭킹 4위에 오른 강자다. 김현섭은 7㎞ 지점에서 야마니시를 제치고 선두로 나섰고 끝까지 선두를 고수했다. 야마니시는 1시간21분23초로 4위에 그쳤다.

김현섭은 “30㎞ 이상의 거리훈련을 충분히 했기 때문에 후반에도 페이스를 유지할 자신이 있었는데 생각보다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런던 세계육상선수권 대회 전에 두 차례 국제대회에 나설 계획이다. 그때 다시 한국기록 경신에 도전하겠다”라고 말했다.

<양승남 기자 ysn93@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