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단독] 타이거JK, ‘쇼미더머니6’ 심사 맡는다
기사입력 2017.03.20 11:21
최종수정 2017.03.20 11:53
‘힙합 대부’ 래퍼 타이거JK가 케이블채널 엠넷 <쇼미더머니6> 심사를 맡는다.

복수의 가요관계자는 20일 ‘스포츠경향’에 “타이거JK가 <쇼미더머니6>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자신만의 노하우로 힙합계 원석을 발굴해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케이블채널 엠넷 <쇼미더머니6> 심사를 맡는 타이거JK, 사진 경향DB

케이블채널 엠넷 <쇼미더머니6> 심사를 맡는 타이거JK, 사진 경향DB



타이거JK는 1999년 드렁큰타이거 1집 <이어 오브 더 타이거(Year of The Tiger)>로 데뷔한 이후, 줄곧 대한민국 힙합계 정상을 지켜온 인물이다. ‘몬스터’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난 널 원해’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사랑 받아왔다.

그는 이전부터 <쇼미더머니>와 인연이 있다. <쇼미더머니5>에 출연한 면도와 슈퍼비가 타이거JK와 도끼가 설립한 굿라이프 크루 멤버로 합류한 바 있다.

또한 지난해 10월 방송된 온스타일 <런드리데이>에선 “<쇼미더머니> 모니터링을 시작했다”고 말해 화제가 되기도.

타이거JK 측은 이에 대해 “제안받은 건 맞지만, 아직 확정된 바 없다”고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쇼미더머니6>엔 래퍼 올티를 비롯해 해쉬 스완, 면도, 뉴챔프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