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조윤우, ‘언니는 살아있다’ 출연…재벌 3세 역
기사입력 2017.03.21 09:23
최종수정 2017.03.21 10:38
배우 조윤우가 SBS 새 주말극 <언니는 살아있다>로 돌아온다.

조윤우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21일 “조윤우가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배우 조윤우, 사진 킹콩 by 스타쉽

배우 조윤우, 사진 킹콩 by 스타쉽



<언니는 살아있다>는 생사가 갈리는 긴박한 순간에 함께 있던 세 여자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MBC <왔다! 장보리> 김순옥 작가와 SBS <상류사회>를 연출한 최영훈 PD가 의기투합한 드라마로 장서희, 오윤아, 다솜, 김주현, 이지훈 등이 출연한다.

조윤우는 이 작품에서 재벌3세 ‘구세준’으로 분한다. 극 중 구세준은 가문의 트러블 메이커지만, 순애보를 지닌 인물이다.

조윤우는 지난해 1월 방송된 SBS 단막극 <퍽>에서 아이스하키 팀 에이스 ‘정팔봉’ 역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KBS2 <화랑>에서 안정적인 연기로 시청자의 호평을 이끌었다.

조윤우가 합류를 확정한 <언니는 살아있다>는 다음 달 방송된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