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내는 기사

“이태원 클럽 사태에는 왜 조용하신가요” 홍석천 향해 쏟아진 엉뚱한 목청

방송인 홍석천을 향한 누리꾼들의 엉뚱한 요구가 이어지고 있다. 홍석천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현재 그를 향한 댓글이 쏟아지고 있다. 서울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늘어나면서 성소수자를 향한 불편한시선이 거세진 영향이다. 그간 코로나19 확산 사태에 따라 신천지·종교 단체에 비판의 목소리를 높여온 홍석천이 이번 논란에는 왜 침묵하고 있느냐는 것이 이들의 논지다. 더불어 클럽을 방문한 이들의 자진 신고를 촉구하기도 했다. 한 누리꾼(kim***)은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길 바란다. 사태가 많이 심각하다. 친구든, 누구든, 조금이나마 자진 신고할 수 있도록 선한 영향력 부탁드린다”고 썼다. 다른 누리꾼(ggg***)은 “종교 시설에 관련 없는 곳은 자제해달라고 하더니 게이 클럽에는 왜 말이 없느냐. 당신도 자주 가는 곳이지 않느냐. 종교 시설에는 공개적으로 공격적으로 표현하더니 이번 게이 클럽 사태에도 한마디 해야하는 것이 아니냐”며 목소리를 높였다. 또 다른 누리꾼(pah***)은 “코로나19가 기독교에서 터졌을 땐 피드도 여러 개 올리더니 이번 사태에는 너무 조용하다. 이번에도 뭐라고 좀 해달라”고 했다. 아이디 ‘qmf***’ 역시 “이태원 클럽, 블랙수면방 등이 이슈화되면서 동성애자들에 대한 인식이 급격히 나빠지고 있고 검사 또한 연락을 안 받으면서 방역당국을 방해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럴 때 홍석천이 나서서 당당하게 연락하고 검사받으라고 선한 영향력을 끼쳐달라”고 촉구했다. 이밖에도 홍석천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는 같은 의견의 댓글이 쏟아졌고 홍석천은 댓글을 삭제하며 대응했다. 홍석천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것에 대해 그간 목소리를 높여온 이다. 특히 정부의 권고에도 예배를 강행한 일부 대형 교회와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이 된 신천지를 향해 강도 높은 비판을 이어왔다.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코로나19 감염이 전국 여러 지역에서 확진자가 나오며 재차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 ‘블랙수면방’ 방문자를 포함해 2차 감염자가 속출하는 가운데 이태원 클럽 방문자 중 상당수는 연락이 닿고 있지 않는 상태다.

받는 사람 이메일

※ 여러 사람에게 보낼 경우 메일 주소는 세미콜론(;)으로 구분해 주세요.(최대 5개)

보내는 메시지

0 / 250자

보내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