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경x현장] 김도영→최형우→나성범, 차례로 한 방씩 강펀치···류현진 QS 행진, KIA가 끝냈다

입력 : 2024.06.23 16:22 수정 : 2024.06.23 16:33